• UPDATE : 2024.5.28 화 16:11
HOME 경기도 도청
경기도, 개성공단 입주기업 지원 사업 추진. 기술지원, 판로개척 등2016년 개성공단 가동 중단 이후 2019년부터 입주기업 지원사업 진행
   
▲ 경기도, 개성공단 입주기업 지원 사업 추진. 기술지원, 판로개척 등
[용인뉴스] 경기도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 위탁해 올해도 개성공단 입주기업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2016년 공장가동이 중단된 이후 도는 2019년부터 경기도 소재 개성공단 입주기업을 위해 남북교류협력기금을 통한 기업지원 사업을 해왔다.

지난해에도 도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 위탁해 도 소재 개성공단 입주기업 41개 가운데 16개 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지원, 판로개척, 맞춤형 컨설팅 등을 지원했다.

올해는 기업 당 최대 1,500만원 이내, 총 소요금액의 80%를 지원한다.

올해는 컨설팅 부분에서 현장 전문가 투입을 통한 환경개선 지원이 추가됐다.

도가 지난해 지원 대상 기업을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한 결과 사업화 준비 기여도와 매출액 증가 기여도가 각각 5점 만점 대비 4.60점, 4.47점을 받았다.

매출액은 10억 2,400만원 증가했으며 그로 인해 고용인원이 69명 증가했다.

전철 경기도 평화기반조성과장은 “개성공단 폐쇄로 위기에 처한 경기도 소재 입주기업들에 기술지원, 컨설팅 등 맞춤형 지원을 통해 기업들의 경영정상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