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4 금 14:46
HOME 정치
이언주 용인정 후보, ‘서울·분당과 죽전·마북·동백을 잇는 광역철도 연장 추진’ 공약중진 3선’되면 용인시, 경기도, 국토부와 추진력 있게 협의

이언주 국회의원 후보(용인시정, 더불어민주당)는 25일 서울, 분당과 죽전, 마북, 동백 지역을 연결하는 광역철도 지선 연장 추진 공약을 발표했다. 광역철도 접근성 개선과 수도권 이동 편의성, 지역 간 연결성을 강화하겠다는 설명이다. 

이언주 후보는 “20년 전 용인 죽전에서 살았고. 지금도 살고 있다. 죽전뿐 아니라, 용인정 지역 주민의 최대 관심사는 교통”이라며 “이번 광역철도 지선 연장 공약은 용인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용인을 수도권 내 교통의 중심지로 만들기 위한 중요한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해 6월 용인시는 신분당선 지선 구축 타당성 용역을 발주한 상태다. 이언주 후보는 국회의원에 당선돼 중진급 3선 의원이 되면 해당 용역 결과를 면밀히 검토해 용인시 및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과 최적의 안을 추진력 있게 협의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미 지난 21일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면담을 통해 광역철도 지선 연장에 대한 경기도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한 상태다.

이언주 후보는 “죽전, 마북, 동백 지역의 교통 개선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광역철도 지선 연장은 사업 구상 초기 단계다. 당선이 되면 분당선, 신분당선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주민 의견과 경제성, 역사 접근성, 예산 등을 검토해 용인 주민을 위한 최적의 대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