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4.22 월 16:49
HOME 정치
김대남 국민의힘 용인 갑 예비후보 이원모 후보 지지 선언

26일 오전 국민의힘 공관위에서 이원모 대통령실 전 인사비서관을 용인 갑에 우선 추천(전략공천)한다는 발표 이후 침묵하던 김대남 예비후보가 이번 총선에서 국민의힘 후보가 승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지하고 힘을 보태겠다고 선언했다.

김대남 예비후보는“그동안 저를 적극 지지해 온 지지자 여러분께 우선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면서도 윤석열 정권의 안정적인 국정 운영을 위해서는 개인의 아픔을 딛고 다가오는 4.10총선에서 국민의힘이 압승을 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는 것이 우선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김대남 예비후보는 또 ”그동안 거대 야당의 입법폭주로 대통령의 국정 수행이 번번이 발목 잡혀 결국 국민이 피해를 보는 경우가 너무 많았었는데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국민의힘이 다수당이 될 수 있도록 백의종군해 승리의 견인차가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갑작스럽게 지지 선언 발표장을 방문한 이원모 국민의힘 용인 갑 후보는 인사말에서“대통령실 근무를 같이 한 인연 뿐만아니라 연세대 선배인 김대남 예비후보가 겪었을 마음의 고통을 다 헤아릴 수 없으나 아픔 속에서도 후배인 저를 위해 지지 선언을 해주신 마음을 깊이 새겨 반드시 총선승리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이로써 전략공천에 따른 후유증을 걱정해야 할 이원모 후보 측에서는 한숨 돌리게 되었으나 나머지 예비후보들을 포용해야 할 숙제를 안게 되었다.

그러나 이미 수개월 전부터 용인 갑에 출마를 선언하고 표밭갈이에 나섰던 예비후보들의 커다란 반발과 전략공천에 반발하는 지역민들의 정서를 어떻게 극복하느냐가 이번 총선의 최대 관심사로 떠올랐다.

이희찬 기자  hcl_0117@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