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용인시 수지구, 통학로 2km 구간 낡은 노면표시 재도색학생들 통학안전 위해…수지로·수풍로 일원 차선과 횡단보도 선명하게
   
▲ 용인시 수지구, 통학로 2km 구간 낡은 노면표시 재도색
[용인뉴스] 용인특례시 수지구는 수지로와 수풍로 일원 2km 구간 도로의 낡은 노면표시를 새로 칠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구간은 토월초등학교, 수지중·고등학교, 손곡초·중학교로 향하는 통학로여서 학생들의 이동이 많은 곳이다.

구는 본격적인 개학을 맞아 횡단보도와 중앙선 등 도로 노면표시를 선명하게 해 운전자들의 시인성을 높이고 학생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구 관계자는 “통학로는 교통안전을 더욱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앞으로 운전자와 보행자 모두 안전하게 다니도록 교통안전 시설물을 순차적으로 보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