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8.12 금 11:35
HOME 사회
지역신문은 '미래 한국 언론의 주역'...제19회 지역신문의 날 행사 성료

(사)전국지역신문협회(중앙회장 김용숙, 이하 '전지협')가 주최한 제19회 지역신문의 날 행사가 29일 서울 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렸다.

전국에서 발행되는 340여 지역신문사가 회원사로 가입되어 있는 전지협은 지난 2004년 6월 29일을 ‘지역신문의 날’로 공식 제정한 이후, 매년 기념식을 개최해 오고 있다.

이날 행사는 정·관계 인사들과 언론단체장, 지역신문 관계자, 수상자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윤리강령 낭독, 대회사, 축사, 유공자 표창 등 순서로 진행됐다.

대회사를 하는 김용숙 중앙회장

김용숙 중앙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올해로 19회를 맞이한 '지역신문의 날'은 회원사 대표와 종사자들이 언론의 사명인 공론직필을 준수하고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고군분투한 쾌거"라면서, "지방자치시대에 지역신문이 '미래 한국 언론의 주역'임은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기에 지역신문도 이제 효율적이고 합리적인 운영, 그리고 투명한 경영으로 기반을 축적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진행된 유공자 표창은 각 시ㆍ도협의회를 통해 올라온 의정대상, 행정대상, 자랑스런공무원상, CEO대상, 사회봉사대상, 문화예술대상, 자랑스런기자상 등 후보를 추천받아 엄격한 심사를 거쳐 수상 대상을 최종 선정했다. 

의정대상 국회의원 부문 수상자들

이날 행사에는 의정대상 국회의원 부문에 선정된 김성원 국민의힘 의원(경기도당 위원장)이 참석해 “각 지역에서 주민들에게 실질적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지역언론은 매우 중요하다”며 “정론직필의 사명을 감당하는 지역언론인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항상 응원하겠다. 제19회 지역신문의 날을 축하한다”는 축사를 전했다.

내년 20주년 행사에는 좀더 큰 행사를 약속하며 제19회 지역신문의 날 행사는 성대히 마무리되었다. 

전국지역신문협회 임원진들

이희찬 기자  hcl_0117@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