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3 금 17:08
HOME 사회 처인구
용인시, 통삼일반산단서 ㈜서플러스글로벌 클러스터 착공용인시, 연면적 6만3062㎡ 지상 5층 규모…내년 6월 완공 계획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는 4 일 처인구 남사면 통삼리 산 58-1 일대 4 만 6,655㎡의 통삼일반산업단지 입주기업인 ㈜서플러스글로벌의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가 착공했다고 밝혔다.

이날 착공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김정웅 (주)서플러스글로벌 대표, 이건한 용인시의회 의장, 남홍숙 용인시의회 부의장 등 120명이 참석했다.

(주)서플러스글로벌 클러스터 착공식 (사진제공 - 용인시)

㈜서플러스글로벌은 반도체 중고장비 유통(리펍) 분야 세계 1위 기업으로 지난 2000 년 설립해 지난해엔 연 매출 1,100억 원을 달성했다.

반도체 장비 원스톱 솔루션 구축을 위해 오산시 갈곶동에 있는 본사를 용인시로 이전하여 통삼일반산업단지 3 만 4,520㎡내에 건축면적 1만 6,718㎡ 지상 5층 규모의 클러스터 1 동을 건립할 예정이다.

내년 6 월경 클러스터가 완공되면 600여 명의 고용 창출효과는 물론 연간 1천여사가 넘는 해외 바이어의 방문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용인시의 SK 반도체클러스터와 램리서치의 유치에 이어 반도체 중고장비 분야 세계 1위인 서플러스글로벌의 용인시 이전은 세계 최고의 반도체 명품도시로 나아가는데 큰 기반이 될 것이”이라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