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30 화 09:57
HOME 사회 처인구
처인구 백암면, 용돈 모은 어르신·한돈협회 지부 훈훈한 기탁코로나19로 힘든 이웃 도우려 성금 및 성품 내놔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 처인구 백암면은 6일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이웃들을 위해 지역 어르신과 단체가 성금과 성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름을 밝히기를 거절한 관내 한 어르신은 지난 3일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용돈을 모아 마련한 100만원의 성금을 면사무소에 기탁했다.
 
앞서 지난달 27일엔 (사)대한한돈협회 용인지부에서 한돈 600kg과 손소독제 70병을 이웃돕기에 기탁한 바 있다.
 
백암면은 성금 100만원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한돈과 손소독제는 관내 사회복지시설 6곳과 저소득 55가구에 전달했다.
 
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데 자신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위해 목돈과 성품을 기탁한 어르신과 단체에 감사한다”며 “모두가 더불어 사는 따뜻한 백암면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