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6 월 09:20
HOME 사회 사회 용인경찰서
용인서부경찰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운영
용인서부경찰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 개최 (사진제공 - 용인서부경찰서)

[용인뉴스 신상훈 기자] 용인서부경찰서(서장 강도희)는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집중단속을 내실 있게 추진하기 위해 3월 26일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하고 현판식을 개최하였다.
 
단속기간은 올해 12월 31일까지로, 여성청소년과, 경무과, 청문감사실 등 관련 기능 합동으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을 편성하여 종합적·체계적인 단속을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은 디지털성범죄 관련 각종 신고 접수, 처리, 인터넷 상 디지털성범죄 모니터링, 피해자보호, 국제공조, 피해 영상물 삭제 및 상담 지원, 예방 및 홍보 등의 임무를 담당하며, 특히 △ 텔레그램 등 SNS △ 다크웹 △음란사이트 △ 웹하드를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으로 규정하여 이를 집중 단속하고 관련 사건을 공정하고 신속하게 처리할 예정이다.
 
강도희 서장은 “온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N번방 사건과 같은 디지털성범죄를 뿌리 뽑겠다는 각오로 최선을 다해 수사하고 피해자 보호에도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하였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