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0.5 수 09:49
HOME 사회 사회 용인시의회
용인시의회, 옛 경찰대·법무연수원 부지 개발 관련 광역교통대책 수립 재촉구 결의안 채택
윤재영 의원 (사진제공 - 용인시의회)
[용인뉴스 구명석 기자] 용인시의회는 17일 제238회 제2차 정례회 제5차 본회의에서 윤재영 의원이 대표 발의한 ‘옛 경찰대·법무연수원 부지 개발 관련 광역교통대책 수립 재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윤재영 의원은 제안 설명에서 “용인시는 수도권 남부지역의 사통팔달 교통요충지로 늘어나는 교통수요로 인해 출퇴근 시간은 물론 일상생활에서 조차 극심한 교통체증으로 지역주민들의 고통은 날로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고 강조하며, “이런 현실에도 국토교통부가 광역교통대책 없이 6,626세대, 1만 8,000여명 규모의 민간임대주택 사업을 강행한다면 교통지옥이 초래될 것”이라고 우려를 표명했다.
 
이어, “이에 현재 추진 중인 용인 언남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공급촉진지구 사업을 진행함에 있어 근본적인 교통문제 해결방안을 조속히 마련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용인시의회는 이 결의안을 국토교통부, 국회 등 관련기관에 송부한다는 계획이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