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9 월 22:32
HOME 사회 처인구 포토뉴스
양지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11년째 이웃돕기 쌀 기탁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은 새마을지도자협의회가 생활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 달라며 20kg 백미 43포를 기탁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쌀은 협의회 회원 30명이 관내 휴경지에서 직접 농사를 지어 수확한 것으로 관내 홀로어르신 등 저소득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협의회는 올해로 11년째 어려운 이웃을 위해 쌀을 기부하고 있다.
 
심재호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 “많지 않은 쌀이지만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