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2 목 15:15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수지노인‧장애인복지관 ‘제8회 수지나눔문화축제’ 성황지역주민 2500여명 참여…소통‧나눔 함께 실천해 가는 축제로 성장

용인시수지노인복지관‧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관장 한근식)은 18일 수지구청 광장에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제8회 수지나눔문화축제’를 개최하여, 지역주민 2,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행사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서 더불어민주당 용인병 이우현 위원장, 자유한국당 용인정 김범수 위원장, 유영호, 김용찬 도의원, 강웅철, 김희영, 윤재영, 윤원균, 장정순 시의원, 수지농협 홍순용 조합장 및 복지관 관장, 유관기관 단체장 등이 참석했다.

백군기 용인시장

백군기 시장은 축사에서 “수지노인복지관‧장애인복지관에서 준비한 수지나눔문화축제는 용인시 예산을 받아서 진행하는 행사가 아니라 자체적으로 예산을 준비해서 지역주민과 함께 만든 바람직하고 모범적인 행사”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이러한 행사들이 용인 곳곳에서 열렸으면 하고, 한근식 관장을 비롯해 오늘 행사를 준비해주신 관계자분들께 수고했다는 말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근식 관장

한근식 관장은 “제 8회 수지나눔문화축제를 통해 지역사회에 다양한 축제 즐길거리 제공은 물론 ‘나눔문화확산’을 통해 지역사회 모두가 살기 좋은 마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용인시수지노인복지관과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은 함께 가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이날 축제는 개회식을 시작으로 다양한 체험나눔, 사랑나눔, 공연나눔, 복지나눔 등 지역주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이 펼쳐졌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지역사회의 이웃들이 체험장터, 바자회장터, 먹거리장터로 직접 축제의 주체로 참여하여 그 의미가 크다. 또한 ‘라면트리를 세워주세요!’를 통해 지역사회에 어려운 이웃들에게 직접 ‘나눔’을 나눠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모은 수익금과 라면등 생필품지원을 통해 저소득 노인 및 장애인 가정을 위한 지원금으로 쓰여질 예정이다.

지난 2012년부터 진행한 수지나눔문화축제는 올해로 8번째를 맞이하며 지역주민들과 소통하고 나눔을 함께 실천하자는 취지로 매해 풍성하게 열리고 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