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20 화 13:12
HOME 정치 정치일반
용인시 기흥저수지 수질개선 사업 기공식 열려김민기 의원 “물 맑은 기흥호수 용인 시민들의 공간으로”

용인시의 오랜 숙원 사업인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준설)사업이 첫 삽을 뜨고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게 됐다.

지난 8일 오전 10시 기흥저수지 조정경기장에서 열린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준설) 사업 기공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더불어민주당 김민기, 안민석 국회의원 및 시도의원들, 지역주민들이 참석했다.

김민기 의원은 이날 자리에서 “우리 용인시의 오랜 숙원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국농어촌공사(평택지사)가 시행하는 ‘기흥지구 농업용수 수질개선 사업’은 지난 2011년 12월 기본계획을 수립했으나, 오랜 기간 사업이 보류되어 왔다. 2016년 11월 발표된 기흥저수지 퇴적물 준설(수질개선)사업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 결과에 따른 사업 시행계획 변경이 올해 8월 경기도에서 승인됐고, 드디어 이 날 기공식을 갖게 된 것이다.

그 동안 김민기 의원은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 경기도, 용인시 등 관계 기관을 비롯해 안민석 의원, 이원욱 의원 등 인근 지역 국회의원들과 이 사업의 조속한 시작을 위해 오랜 기간 머리를 맞대며 해결책을 강구해왔다.

기흥저수지 수질개선 사업은 2021년까지 총 159억 원의 예산이 투입돼 2개 구간 준설(788,807㎡)과 함께, 매립지 2개소(53,600㎡), 인공습지 1개소(98,867㎡)가 개설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기흥저수지의 수질 개선과 함께 친수공간 활용성이 높아지고 주민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민기 의원은 “기흥저수지 수질개선과 생태섬 조성 사업은 저의 총선 공약이자 문재인 대통령의 경기도 8대 공약 중 하나인 만큼, 앞으로도 안정적인 예산을 확보해 하루 빨리 물 맑은 기흥 호수를 100만 용인 시민들의 공간으로 돌려드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