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20 화 13:12
HOME 경제 경제일반
시, 세출 규모1위 사회복지·증가액1위 문화관광시, 2017년 결산 재정공시…전년 대비 규모 768억원 늘어

용인시는 전년 대비 768억원 늘어난 2조7011억원 규모의 2017년 결산 기준 재정공시 자료를 용인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고 3일 밝혔다.
 
분야별 세출규모가 가장 큰 것은 사회복지(30.57%)로 전년 대비 197억9600만원 증가해 5409억6400만원이었다. 이어 수송 및 교통(21.71%)이 3840억61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또 1450억600만원의 일반공공행정(8.2%)과 1254억7500만원인 문화 및 관광(7.09%), 1075억3300만원인 국토·지역개발(6.08%), 903억4500만원인 환경보호(5.11%), 769억700만원인 농림해양수산(4.3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문화 및 관광은 전년에 비해 246억원 늘어 전 세출분야에서 중가액 1위를 차지했다.

회계별 세입은 일반회계가 2조1338억5800만원, 공기업 특별회계가 3069억2400만원, 기타 특별회계 1315억5100만원, 기금 1287억4700만원 등이다.

이 가운데 지방세와 세외수입을 합한 자체세입은 1조2761억원으로 주민 1인당 지방세 부담액은 91만원으로 나타났다.

시는 지방재정법에 따라 재정운용 상황에 대해 시민의 이해를 돕고 시민에 대한 재정 책임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매년 2회에 걸쳐 시 홈페이지를 통해 재정공시를 하고 있다. 앞서 지난 2월엔 2018년 예산 기준 재정상황을 공시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용인시는 지난 2016년에 채무를 전부 상환하고 현재까지 유지함으로써 재정건전성을 확보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예산편성 과 집행을 통해 시민의 부담을 줄이면서 최선의 서비스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의 2017년 결산 재정공시의 자세한 내용은 용인시청 홈페이지
(https://www.yongin.go.kr)의 정보공개>재정운영현황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