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22 일 18:09
HOME 정치 행정
용인도시공사, 지방공기업 교육생 60명 용인자연휴양림 벤치마킹

용인도시공사는 지난 27일 지방공기업평가원 기초직무과정 수강생 60명이 올해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은 공사의 시설운영 노하우를 배우기 위해 용인자연휴양림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기초직무과정은 전국 각 지방공기업의 재직 1년 미만 신입직원들을 대상으로 기초실무와 각종 제도 등을 교육하는 합숙 과정이다.

이날 교육생들은 공사의 각종 업무와 운영방식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견문을 넓혔다.

용인도시공사가 운영 중인 용인자연휴양림은 삼림욕을 할 수 있는 휴양림과 숲속의 집, 캐빈하우스, 테마객실과 야영장 등 여러 종류의 숙박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 목공체험, 짚라인 등의 여러 체험활동과 숲해설 프로그램 등도 있어 수도권 내 명품 휴양지로 각광받고 있다.

한 교육생은 “우수 기관인 용인도시공사의 운영방식에서 참고할 점이 많아 앞으로 이를 실무에 적용하도록 하겠다” 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