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0.5 수 09:49
HOME 사회 사회 종합
상생·소통 위한 골프경영자 간담회 가져용인시, 경기불황 타개 상호협력 방안 논의

용인시는 지난 17일 시청 철쭉실에서 상생과 소통을 위한 골프경영자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경기불황으로 인한 내장객 감소와 경영의 어려움을 한자리에 모여 논의하고, 건전한 골프 문화 진흥 등 민?관이 상생하기 위한 상호협력과 소통의 장을 갖기 위해 마련됐다. 

용인시장 주관 하에 관계공무원과 골드CC 등 20여개 골프장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간담회는 민선6기 시정 방향과 관련부서 협조사항을 전달하고 현장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정찬민 용인시장은 민선6기 시정비전을 소상히 설명하면서 “ ‘사람들의 용인’ 구현을 위한 발전전략 중 기업규제 철폐 등 경제 활력이 최우선 과제”라며 골프업계의 경영난 극복을 위해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임을 피력하며, 시정에도 깊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또한 우수 농축산물 홍보, 시민장학회 장학사업 등 시정홍보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골프장 대표들이 용인 농축산물 소비와 판매에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골프장 도로표지판 추가’와 ‘골프 스포츠의 긍정적 분위기 조성요청’ 등 다양한 내용이 건의됐다.

간담회에 참여한 김용해(수원컨트리클럽) 대표는 “같은 처지에 있는 관내 골프장 대표들이 한자리에 모여 소통하며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어 무엇보다 의미가 컸다”며 “앞으로 각종 현안에 대해 서로 협의하고 소통하면 불황의 어려움도 능히 이겨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송정민 기자  bgg413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