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5 화 11:31
HOME 사회
용인시민행복아카데미, 김누리 교수 초청 강연 마쳐‘거대 위기의 시대, 대한민국 교육대전환’이라는 주제로 진행

용인시민행복아카데미(원장 : 이송호 경찰대 명예교수, 이하 ‘행복아카데미’)가 개최한 명사 초청 특강이 지난 25일(월) 시민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원영 전)용인시정연구원장의 사회로 경기도박물관에서 개최되었다,

‘거대 위기의 시대, 대한민국 교육대전환’이란 주제로 진행된 강연에서 김누리 교수는 독일 교육제도를 예로 들며 한국사회 교육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한국사회 교육이 갖고 있는 불평등을 조장하는 지독한 경쟁 구조, 서열화 교육 등의 문제가 우리 사회 모든 갈등의 바탕에 깔려 있다며, 이는 우리 한국 민주주의 발전 과정에서 노정된 우리 안에 내재화된 파시즘과도 관련이 있다라고 주장했다.

김 교수는 이에 대한 대안으로 독일의 무시험 제도를 예로 들며, 수능의 자격시험화, 대학의 서열화 포기, 대학 등록금 무료화 등 시스템 전환이 필요하다 강조했다. 이를 통해 비판능력과 사고력, 창의력, 공감 능력을 기르는 교육을 이루어야만 우리 한국사회가 더 나은 민주주의로 발전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참석한 시민들은 김누리 교수의 강연에 깊은 관심을 보이며 뜨거운 호응을 보였으며, 강연 후 진행된 질의․응답에서도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며 교육 개혁에 대한 시민들의 높은 관심을 보여 주었다.

‘행복아카데미’가 ‘용인시민을 행복하게!’란 슬로건으로 진행한 이번 특강은 시민들의 공감을 바탕으로 우리 사회에 내재된 문제들에 대한 대안을 고민하자는 취지로 개최되었으며, 향후에도 용인시민들의 공감과 연대를 위한 좋은 강연을 개최해 나갈 계획이라 밝혔다.

이희찬 기자  hcl_0117@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