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8 화 16:11
HOME 경기도 도청
경기도,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이래 대기질 가장 좋아계절관리제 시행 전 같은 기간 대비 38% 감소, ‘좋음’ 일수 3배 이상 증가
   
▲ 경기도,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이래 대기질 가장 좋아
[용인뉴스] 경기도는 제5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기간 동안 도내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가 2019년 계절관리제 시행 이래 가장 낮은 농도를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는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기인 12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평소보다 강화된 미세먼지 배출저감 및 관리 조치를 시행하는 제도다.

제5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의 경기도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는 24㎍/㎥로 지난해 제4차 계절관리제 기간 평균 농도 28㎍/㎥보다 4㎍/㎥ 감소했다.

계절관리제 시행 이전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평균 농도 39㎍/㎥에서 15㎍/㎥ 감소해 대기질이 큰 폭으로 개선됐다.

‘좋음’ 일수는 38일로 제4차 계절관리제 대비 12일 증가했고 계절관리제 시행 전보다 27일 늘어 3배 이상 증가했다.

‘나쁨’ 일수는 26일로 제4차 계절관리제에 비해 8일 줄어들었고 시행 전보다 23일 감소했다.

특히 제도 시행 전에는 9일이었던 ‘매우나쁨’ 등급의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일이 올해는 하루도 없었다.

이처럼 초미세먼지 오염도가 전반적으로 개선되면서 올해 계절관리제 기간 초미세먼지 주의보 및 경보 발령 일수도 크게 줄었다.

계절관리제 시행 전 38일이었던 초미세먼지 주의보 및 경보 발령 일수는 올해 16일로 22일 줄었고 제4차 계절관리제 기간보다 4일 감소했다.

도는 제5차 계절관리제 기간 초미세먼지 오염도가 큰 폭으로 개선된 요인을 강수량 증가와 같은 양호한 기상여건, 국외유입 감소, 강화된 배출량 저감정책 시행 등으로 분석했다.

권보연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장은 “앞으로 제5차 계절관리제 기간 미세먼지 저감 요인을 부문별로 정량분석해 그 결과를 관련 부서에 제공할 예정”이며 “제공된 자료는 효과적인 미세먼지 저감정책 수립에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