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8 화 16:11
HOME 경기도 교육청
경기도교육청, 거점 진로체험지원센터 지정·운영 학생 진로개발 역량 강화에 선순환협력·상생의 진로체험지원센터 네트워크 활성화에 주축 역할
   
▲ 경기도교육청사전경(사진=경기도교육청)
[용인뉴스] 경기도교육청이 2024년 경기도 거점 진로체험지원센터를 지정·운영한다.

도내 31개 진로체험지원센터의 협력체계 구축과 지원 역량 강화를 위한 목적에서다.

도교육청은 31개 시군의 진로체험지원센터 협력 및 센터 간 역량 차이를 줄이고자 이달 남부와 북부에 각각 거점센터를 지정했다.

▲지역 특성 ▲추진 역량 ▲운영 내용의 구체성과 타당성 ▲자율과업 수행 의지 등을 고려한 결과다.

거점센터는 남·북부 센터별로 담당자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정례 협의를 개최해 실효성 있는 진로 지원을 본격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에 따라 거점센터가 주축이 되어 ▲권역별 진로체험 공동사업 개발 ▲우수사례 및 개선방안 공유 ▲실제 운영 사례 중심 컨설팅 등을 진행해 지역별 센터의 자생력을 높이고 센터 간 소통 강화에 힘쓴다.

도교육청은 거점센터와 연계해 ▲역량 강화 워크숍 ▲권역별 컨설팅 ▲센터별 진로체험지원 정보공유 ▲센터 발전방안 논의 등 지역 센터의 진로교육 지원 역량 강화를 적극 뒷받침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김성진 진로직업교육과장은 “지역사회에 기반한 진로교육 활성화를 위해서는 진로체험지원센터의 안정적 운영 역량이 매우 중요하다”며 “도교육청은 거점센터 지정·운영으로 협력과 상생의 센터 네트워크를 활성화하고 이러한 노력이 다시 학생 진로개발역량 강화로 이어지는 선순환 체제를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정민 기자  bgg413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