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용인시 보정동, 1인가구 노인-청장년-고시원 대상별로 맞춤형 지원지역사회보장협, 최근 홀로 거주자 급증…촘촘한 돌봄으로 고립 사고 고독사 등 예방
   
▲ 용인시 보정동, 1인가구 노인-청장년-고시원 대상별로 맞춤형 지원
[용인뉴스] 용인특례시 기흥구 보정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인 취약 가구를 지원하는 맞춤형 특화사업 3개를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홀로 생활하는 1인 가구가 급증하면서 홀로 고립되거나 고독사 등이 큰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어 이들을 지원할 수 있는 최소한의 방비책을 마련하겠다는 취지다.

대상은 저소득 홀로 어르신, 저소득 청·중장년 1인 가구, 고시원에 거주 중인 취약계층 등이다.

홀로 어르신 10가구에는 어르신 생신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과 동 복지팀 직원이 생신상을 마련해 대상 가정을 방문, 생신 축하를 해드리고 건강 상태와 생활 등을 전반적으로 점검한다.

긴급 지원, 통합사례관리 등을 받고있는 청·중장년층 1인 가구 중 건강에 이상이 있거나 식사 지원이 필요한 가정을 선별해 월 1회 정기적으로 도시락을 배달하고 간호직 공무원이 직접 건강 상태를 체크한다.

고시원에 거주하는 취약계층을 위해선 고시원 입실료 체납 유무 등으로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구를 발굴한 뒤 대상자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연계하고 10만원 한도 내에서 생필품 등을 지원한다.

박준상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1인 가구는 앞으로 계속해서 늘어나는 만큼 이들을 위한 사업이 필요하다고 판단돼 최소한의 안전망이라도 구축하자는 의미로 특화사업을 마련하게 됐다”며 “동과 협력해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일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