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용인특례시, 기흥ICT밸리 첨단산업단지 28일 준공 승인기흥구 구갈동 681번지 일원 4만여㎡규모…미래산업 이끌 첨단기업 입주
   
▲ 용인특례시, 기흥ICT밸리 첨단산업단지 28일 준공 승인
[용인뉴스] 용인 플랫폼시티와 더불어 시의 미래산업을 이끌 첨단산업단지가 기흥구 도심에 들어섰다.

용인특례시는 기흥구 구갈동 681번지 일원에 조성된 기흥ICT밸리 도시첨단산업단지를 준공 승인했다고 28일 밝혔다.

연면적 4만2373㎡에 지하6층, 지상29층 규모로 조성된 기흥ICT밸리는 지식산업센터와 지원시설 등 3개 동으로 구성됐다.

주식회사 에스엔케이 외 3개 사가 5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했다.

지난 2021년 산업용지와 복합용지를 포함한 1공구에 대한 준공 이후 이번에 복합용지의 2공구까지 완공했다.

앞서 2017년 산업단지계획 승인 이후 7년 만에 사업이 마무리된 것이다.

이곳에 이미 SD바이오센서 이케이, 위더맥스 등 373개 사가 이미 입주한 상태다.

이와 함께 IC, CT, BT 등 미래산업을 선도해나갈 유망기업과 교육, 문화, 바이오 기업 등이 들어설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반도체 산업을 중심으로 다수의 첨단기업이 용인에 집중하고 있는 가운데 플랫폼시티와 인접한 도심 가운데 도시첨단산업단지가 들어서 시의 경쟁력을 강화하게 됐다”며 “컴퓨터 등 첨단산업과 연구개발업종 등을 다양하게 유치해 시민들이 직주근접 환경을 누리도록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