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3.21 화 11:20
HOME 사회 사회
스마트팜, 식물공장…스마트농업 이끌‘용인농민’모집용인특례시, 6일부터 24일까지…기본교육 과정 1차 교육생 10명 선발
   
▲ 스마트팜, 식물공장…스마트농업 이끌‘용인농민’모집
[용인뉴스] 용인특례시는 오는 6일부터 24일까지 '스마트농업 기본교육' 과정 1차 교육생 10명을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스마트농업은 시설원예, 축사, 과수 등 농업 분야에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농업 방식을 말한다.

온도, 습도 등 농작물 생육에 최적의 환경을 유지하는 스마트팜을 비롯해 식물공장, 농업용 로봇 등이 대표적이다.

신청 대상은 용인에 거주하는 농업인 또는 예비귀농인으로 서류 심사를 통해 최종 선발한다.

교육내용은 스마트농업의 이해 원예작물생리 시설원예 스마트팜 구축 스마트농업 온실환경관리 관수·양액제어 설계 및 운영 수경 재배의 기초 농업 전기 자동화 장치 실습 등이다.

용인시농업기술센터 직원과 함께 외부 연구소 관계자, 다른 자치단체 관계자 등이 강사로 나선다.

교육기간은 3월9일부터 5월 11일까지 농업기술센터에서 매주 목요일마다 진행된다.

우수 교육생은 하반기 용인시농업기술센터의 스마트온실에서 데이터 분석과 작물 재배를 직접 실습하는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인턴십프로그램'에 우선 선발된다.

신청을 원하는 시민은 용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센터에 직접 제출하거나 담당자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지난해 스마트농업 기본교육 과정과 인턴십 프로그램을 수료한 A씨는 시의 지원에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A씨는 "스마트농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시에서 주관하는 교육을 알게 됐다 이를 통해 온실 구축, 관리 기술 등 농장에 스마트농업을 접목하는데 큰 도움을 받았다"며 "더 많은 농업인들이 스마트농업 교육을 받아 도움을 받으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우리 용인에서 스마트농업이 확대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