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7 수 17:47
HOME 라이프투데이 우리동네
[문화탐방] 용인 경기도어린이박물관, “파란나라로 떠나는 행복한 여행”

경기도어린이박물관(용인시 기흥구 상갈로 6)은 어린이들의 꿈과 호기심, 상상력을 키우기 위해 설립된 체험식 박물관이다.

국내 최초의 독자 건물형태로 지어진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어린이들이 전시물과의 직접적인 상호작용을 통해 스스로 배우며 알아가는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고안된 공간이다.

▲ 내부 전경
▲ 도전 어린이 건축가(2층)

소통과 참여!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의 키워드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어린이들의 참여로 함께 만들어가는 박물관을 꿈꾸고 있다.

현재 어린이자문단을 비롯한 여러 어린이들과 함께 박물관을 만들어 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어린이들의 꿈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펼칠 수 있는 역동적인 박물관이 되고자 한다.

▲ 바람의 나라(2층)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동심을 자극하는 다양한 전시물과 프로그램이 층별로 가득하다.

주말이면 발 디딜 공간이 없을 정도로 인기 박물관이다. 주말 입장에는 반드시 인터넷(모바일) 예매가 필수다. 오감을 자극하는 전시화 체험 프로그램 들은 발달장애 어린이들에게도 좋은 교육적 효과를 제공한다.

▲ 컬러풀 정글(3층)

이곳은 차별과 편견없는 어린이들의 나라이기에 다름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일 수 있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장애인 주차장, 휴게시설, 층별 연결 가능한 경사로형 보행로와 엘리베이터까지 잘 갖춰져 있다.

▲ 21세기 잭과 콩나무(1층)

장애 아동이 있는 부모나 장애가 있는 부모가 아이들과 함께 와도 좋은 곳이다. 다만, 혼잡한 주말보다는 평일을 추천한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