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0.4 화 16:47
HOME 사회 사회 용인시의회
용인시의회 유진선 의원, 5분 자유발언...용인독립운동, 독립운동가 기념 방안 마련 등 촉구
용인시의회 유진선 의원, 5분 자유발언 (사진제공 - 용인시의회)
[용인뉴스 구명석 기자] 용인시의회 유진선 의원은 17일 제238회 제2차 정례회 제5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용인독립운동과 독립운동가를 기념하기 위한 방안 등에 대해 언급했다.
 
유 의원은 수지 주민모임 ‘머내여지도’가 수지구청 1층 문서고에서 범죄인 명부를 발견했으며, 처인구 면사무소 문서고에서 용인 3.21 만세운동 관련 미포상된 20명의 수형기록을 발견해 독립유공자 포상을 신청한 바가 있다고 말했다.
 
독립유공자에 대한 미발굴 기록이 용인시 어딘가에서 후손들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강조하며 용인시 담당부서의 인력 등을 보강해줄 것을 요청했으며, 지난 11월 22일 용인독립운동 학술발표회 때 용인독립만세운동 및 독립운동가 관련 자료를 체계적으로 수집하고 축적하는 방안 등에 대한 다양한 제안이 있었다고 소개했다.
 
이어, 대구, 인천, 군산처럼 도시재생 활성화 지역에 지역의 근대문화를 접목해 근대문화 거리 조성과 탐방골목길 코스 등을 개발해 마을 또는 거리 축제 등 문화콘텐츠로 활용하는 방법을 제안했다.
 
또한, 처인 원삼 좌찬 만세운동 기념비가 있는 시유지 부지에 용인항일독립기념관 건립 사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당부하고, 내년에는 용인독립만세운동과 독립운동가 관련 100주년 총서를 발간해 줄 것을 요청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