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9:02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시의회
장정순 의원, 용인시 청소년지도위원의 위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표발의

용인시의회 장정순 의원이 대표발의한 용인시 청소년지도위원의 위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18일 제23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가결됐다.

용인시 청소년지도위원의 위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청소년 기본법 제27조에 따라 청소년지도위원의 결격사유 사항을 정비하고, 현행 제도의 일부 미비점을 보안하고자 개정하게 됐다.

조례의 주요 개정 내용은 ▲지도위원의 결격사유에 청소년유해업소 운영자 및 종사자 추가 ▲지도위원은 25명까지 위촉 가능 등이다.

장정순 의원은 “청소년지도위원은 청소년을 보호하고 건전한 생활을 지도하는 등 청소년이 올바르게 성장하도록 돕는 분들로 자격이 충분하신 분들로 모시고자 했다. 앞으로 용인시 청소년들이 학교폭력에 시달리지 않고 유해환경에서 벗어나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