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용인시의회
베트남 전 특명전권대사 3명 용인시의회 방문
   

용인시의회는 지난 26일 오후 2시 베트남사회주의공화국 전 특명전권대사들이 방문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측 응웬 반 쓰엉, 팜 티엔 반, 레 반 끄 대사는 이상신 ㈜비코에너지 회장, 정성환 전 시의원, 김기준 부의장, 이건한 의원과 만나 담소를 나눴다.

이날 방문은 양국의 문화, 경제, 체육 및 교류 협력을 위해 이뤄졌으며, 오랜 한국 생활을 한 레 반 끄 대사가 직접 통역을 맡아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진행됐다.

김기준 부의장은 “비약적 발전을 하고 있는 베트남을 통해 배울 점이 많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베트남에 진출하는 용인시 기업체에 많은 도움을 주시기 바라며, 용인시도 베트남 주요 협력도시로 큰 역할을 담당하겠다”고 말했다.

팜 티엔 반 대사는 “많은 한국인이 베트남에 거주하고 있고 관광객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한국에 많은 베트남 다문화 가정이 있어 사돈의 나라라고 할 수 있겠다. 양국이 꾸준히 협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에는 469세대 1천943여 명의 베트남인이 거주하고 있으며, 한국․베트남우호협력교류회와 주한베트남사회주의공화국대사관에서 주최하고 용인시체육회가 후원하는 제10회 베트남 대사관 가족 및 다문화가정 초청 체육대회가 오는 29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