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4 금 17:29
HOME 경기도 의회
경기도 의회 이진형 의원, 응급 심야약국 운영을 위한 정담회 개최‘공공 심야약국’ 확대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응급 심야약국’ 운영 방안 논의
   
▲ 경기도 의회 이진형 의원, 응급 심야약국 운영을 위한 정담회 개최
[용인뉴스]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이진형 의원은 17일 경기도 의회 보건복지위원장실에서 응급 심야약국 운영을 위한 정담회를 가졌다.

이날 정담회에는 보건복지위원회 최종현 위원장, 보건건강국 유권수 보건의료과장, 서은엽 주무관이 함께했다.

이진형 의원은 “응급 심야약국은 응급실이 있는 병원 인근의 다수 약사들이 근무하는 약국들을 순번제로 지정해 취약 시간대인 새벽까지도 운영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이다”고 하면서 “현재 공공 심야약국을 시군 보조사업으로 46개소에서 추진하고 있으나 근무환경 등을 이유로 추가적인 확대가 어려운 실정임을 감안한다면 이러한 취약점을 보완할 수 있는 획기적인 정책이 될 것이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아울러 이 의원은 응급 심야약국의 효율화 운영 방안을 언급하며 “시급을 기존 약 3만 7천원 정도에서 5~6만원대로 인상하고 응급실 주변 약국들을 순번제로 지정해 약국 한 곳만을 지정할 때 생기는 업무 과부하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며 “심야 시간대 응급실을 찾는 환자 중 60% 정도는 경증환자로서 간단한 약물 치료로도 호전되는 경우가 많아 응급 심야약국 운영을 통해 응급실은 긴급 중증환자 위주로 운영하는 효과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유권수 보건의료과장은 “공공 심야약국 확대가 어려운 상황에서 좋은 해결책이 될 것 같다”고 하면서 “경기도 약사회, 공공보건의료지원단 등과 협의해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