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4 금 17:29
HOME 경기도 도청
경기도, 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과 손잡고 다회용컵 도입 추진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에 다회용컵 도입 및 운영해 1회용품 없는 경기도 추진
   
▲ 경기도, 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과 손잡고 다회용컵 도입 추진
[용인뉴스] 경기도가 경기융합타운 청사 주변 커피전문점과 함께 다회용컵 보급 및 운영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도는 지난 4월부터 QR코드를 담은 다회용컵을 제작해 청사 내 1회용품을 줄이기 위해 힘쓰고 있으며 5월부터 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 대상 수요조사를 진행해 ‘커스텀커피 광교점’ 등 5개의 커피전문점에서 다회용컵을 도입 및 운영하고 있다.

다회용컵 운영 범위가 넓어진 만큼 경기도는 경기융합타운 내 별도의 반납수거함을 설치하고 수거·세척·위생검사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순환시스템을 구축했다.

이외에도 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을 대상으로 다회용컵 도입을 함께할 신규매장을 발굴하고 텀블러 할인 등과 같은 추가 혜택 관련 컨설팅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경기도는 향후 배달앱에 적용해 더 많은 도민들이 커피전문점에서 다회용컵을 사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서진석 경기도 자원순환과장은 “환경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싶다는 매장들이 많아 이번 기회를 통해 다회용컵 사용 위생 문제의 인식개선 및 편리함, 쓰레기 감소 등 1석 3조의 효과를 보여줄 수 있는 계기”며 “더 많은 사람들이 다회용기를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장소에 다회용기를 보급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