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7 월 11:57
HOME 경기도 의회
김재훈 의원, 경기도 시각장애인연합회 회원과 정담회 개최“기술 발달을 통해서 장애를 극복하는 기회를 만들 수 있다”
   
▲ 김재훈 의원, 경기도 시각장애인연합회 회원과 정담회 개최
[용인뉴스] 김재훈 경기도의원은 4월 30일 경기도의회 사무실에서 경기도 시각장애인연합회 소속 윤완석, 한동호 회원과 함께 ‘시각 장애인을 위한 시야 공유 솔루션’ 개발의 필요성에 대한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10년 전부터 시각을 잃어서 지금은 전맹 장애를 갖고 있는 한동호씨는 “시각 장애인을 위한 시야 공유 솔루션은 시각 장애인들이 일상생활에서 더 나은 독립성과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으로 시각 장애인이 스마트폰 앱과 특수 장비를 이용해 주변 환경의 시각적 정보를 실시간으로 받아들이고 안내원으로부터 필요한 안내를 받을 수 있도록 할 수 있다”고 했다.

또한 윤완석 회원은 “시각 장애인용 스마트폰 앱을 통해서 감각 공유장치와 블루투스 연결, 시각 공유 앱 등의 ICT, AI 기능 등을 이용해서 일종의 무인 이동 자동차의 원리를 시각 장애인에게 구현하는 기술”이라며 “여기에 제3자 안내 기능까지 구현할 수 있다면 실시간으로 시각 장애인 이동 보행 안내센터의 일자리 창출 효과까지 만들어 낼 수 있다”고 했다.

이런 설명을 경청한 김재훈 의원은 “시각 장애인들은 본인이 보지 못하는 것을 제3자 안내원을 통해 이해할 수 있고 이를 통해서 일상생활에서의 제약을 극복할 수 있다”며 “안내원의 지원을 통해 시각 장애인들은 더욱 독립적인 활동과 보다 안전하게 환경을 탐색할 수 있겠다”고 했다.

그리고 이날 참석한 시각 장애인들은 “경기도 시각장애인연합회와 경기도의회의 관심으로 기술 개발을 통한 장애의 극복을 선도하는 경기도를 만들어 달라”고 부탁했다.

마지막으로 김재훈 의원은 “시각 장애인을 위한 시야 공유 솔루션 개발 프로젝트는 시각 장애인 삶의 질 향상과 사회적 포용을 위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