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12.5 화 10:34
HOME 경기도 도청
경기도, 10월4일까지 중증장애인 및 보호자 위한 여행 참가자 22명 모집영흥수목원 투어 프로그램 참가 및 ‘장애인과 함께하는 모두의 콘서트’ 관람
   
▲ 경기도청사(사진=경기도)
[용인뉴스] 경기도와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가 경기도장애인가족지원센터와 협업해 10월 4일까지 ‘중증장애인 및 보호자 여행지원’ 사업 참여자 22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이번 여행은 10월 7일 오전 11시부터 6시까지 이뤄진다.

누림센터에서 장애인 여행 지원 버스인 온동네경기투어버스를 타고 수원 영흥수목원 관람 후 경기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장애인과 함께하는 모두의 콘서트에 참여하는 내용이다.

모집대상은 경기도에 거주하는 중증장애인 및 보호자들이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를 원하는 중증장애인 및 보호자는 경기도장애인가족지원센터 누리집을 통해 사업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산업과장은 “중증장애인과 보호자들을 위한 특별한 기회로 관광과 예술 문화를 즐기며 함께할 수 있는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줄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장애인 및 보호자들을 위한 다양한 여행 프로그램을 기획해 장애인을 포함한 모두가 동등하게 관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