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3.5 화 11:22
HOME 교육/문화 문화/체육
주말엔 용인농촌테마파크에서 상추·파 모종 심어보세요용인특례시, 매주 방문객에게 모종 무료 제공…이달에만 800명 참여
용인특례시가 농촌테마파크에서 주말마다 모종나눔행사를 연다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처인구 원삼면 용인농촌테마파크에서 매주 주말마다 방문객에게 상추나 파 등의 모종을 무료로 나눠주고 직접 심어보는 체험행사를 진행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용인농촌테마파크를 찾은 방문객이라면 누구나 다정다감 쉼터 외부 데크에서 모종을 받을 수 있다.

상추, 파, 고추 등의 모종은 용인시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직접 키워 준비했다.

시는 무료 나눔에 그치지 않고 모종을 화분에 직접 옮겨 심는 체험행사도 연다. 한 사람당 1개의 모종을 화분에 심어 집으로 가져갈 수 있다.

체험행사는 매주 토요일, 일요일 오후 1시 30분부터 3시 30분까지 2시간 동안 운영하며, 준비한 모종을 모두 소진하면 마감한다.

지난 11일부터 시작한 심기 체험 행사에는 벌써 800여 명의 방문객이 참여했다.

시 관계자는 “도시에선 흙을 직접 만져볼 기회가 적다. 방문객들이 작물을 재배할 수 있도록 해 재배의 즐거움과 일상에서의 활력을 선물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계절별로 쉽게 키울 수 있는 채소 모종을 준비해 체험 기회를 지속적으로 늘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