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용인특례시,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정부공모 2년연속 선정교육부 국립특수교육원 주관 사업…국비 1억 1000만원 확보
   
▲ 용인특례시,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정부공모 2년연속 선정
[용인뉴스] 용인특례시가 교육부 국립특수교육원이 주관한 ‘2023년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사업’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난 10일 교육부로부터 장애인평생학습도시 기반 구축 사업 추진시행 예산 및 성과관리 평가 결과 장애인 평생학습 도시에 선정돼 국비 1억 1000만원을 확보했다.

‘장애인 평생학습도시’는 장애인 학습자의 특성과 수요를 반영한 시민 중심의 장애인 평생교육을 강화하기 위한 사업이다.

용인특례시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됐다.

국비를 확보한 시는 평생교육 프로그램의 질적 향상을 위해 지난해보다 국비와 시비 각각 5000만원이 증액된 총 2억 2000만원의 예산을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사업에 사용한다.

처인구는 지역사회와 연계한 찾아가는 평생학습, 기흥구는 고령 장애인을 위한 미디어 교육을 추진한다.

아울러 수지구는 장애인 신체능력 강화 및 사회성 향상을 위한 스포츠 프로그램을 중점 운영하는 등 15개 기관과 단체에서 41개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을 통해 장애인이 가까운 곳에서 맞춤형 평생교육을 받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며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사업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