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수지구, 버들치마을서 성복고 통학길‘끊긴 보행로’잇는다서수지 IC~버들치 터널 469m 구간, 차로폭 좁혀 해결…올해말 완공 예정

용인특례시 수지구는 성복고등학교 학생과 광교산 등산객의 안전을 위해 서수지IC에서 버들치터널로 이어지는 469m 구간에 보행로를 설치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구간은 평소 등하교하는 학생을 비롯한 주민들과 등산객 등 통행량이 많은 곳이지만 보행로가 단절돼 시민들이 차로 주변을 아슬하게 걸어가거나 성복1로를 우회해야 하는 등 불편이 따랐다.

이에 구는 차로 폭을 3.25m에서 3m로 축소한 뒤 보행로를 설치하는 공사를 오는 4월 시작할 예정이다. 총 사업비 5억원이 투입되는 이번 공사는 올해 말 완공될 예정이다. 현재 실시설계 중이다.

구는 옹벽 등 도로구조물을 철거한 뒤 보행로를 설치하는 방안(10억원 소요)을 세웠지만 경제성 이유로 추진이 보류됐다. 하지만 구민 불편 해소를 위해선 보행로 설치가 필수적이라는 판단에 따라 용인서부경찰서와 협의 끝에 이같은 대안을 이끌어낸 것이다.

구 관계자는 “성복고등학교 방면에서 버들치마을 아파트로 가려면 먼거리를 우회해야해 구민들이 불편을 겪어왔다”며 “구민들이 편리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공사를 조속히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