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3.27 월 14:09
HOME 사회 처인구
‘행복꾸러미’로 어르신들에겐 ‘행복’이 소복소복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에서 17일(화) 설 명절을 앞두고 취약계층 어르신10명에게 ‘행복꾸러미’를 전했다.

‘행복꾸러미’는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사나래봉사단의 후원으로 마련되었으며, 취약계층 어르신 중  식생활 안정이 필요한 어르신들에게 행복하고 따뜻한 설명절을 보내시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전달했다.

‘행복꾸러미’는 소고기미역국, 닭 백숙죽, 우엉조림 등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는 식료품들로 준비하여, 어르신들이 쉽게 식사하실 수 있도록 구성했다.

아울러, 이번 나눔은 코로나19 완화로 동탄성심병원 관계자들과 복지관 직원이 직접 어르신댁에 직접 방문하여 전달했으며,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어르신과 안부 인사를 나누는 등의 시간도 보냈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사나래봉사단 이희성단장(흉부외과)는 “지난 3년간 코로나19로 어르신을 직접 찾아 뵙고 전달해드리지 못했는데, 이번 명절은 직접 전달할 수 있게 되어 행복하다. 앞으로도 지역사회 나눔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직원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기태 관장은 “설을 맞아 따뜻한 후원 나눔을 전해준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 어르신 댁에 직접 방문하여 전달해준 덕분에 관내 취약계층 어르신께서 마음이 따뜻해지는 설 명절을 맞이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우리 복지관은 지역사회와 협력하여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한 지원을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2017년부터 매해 명절마다 복지관과 연계하여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위해 꾸준한 나눔 실천에 힘쓰고 있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