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8.11 목 16:36
HOME 경기도 도청
경기도 보환연, 유통 콜라겐 제품 중금속 안전성 검사 ‘모두 안전’납, 카드뮴, 비소, 수은을 포함한 중금속 4종 허용기준치 이내 ‘안전’한 수준
   
▲ 경기도청
[용인뉴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도내 유통 중인 콜라겐 제품 120건에 대해 중금속 함량을 조사한 결과, 모두 안전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원은 지난해 3월부터 10월까지 도내 유통판매점 및 온라인 마켓에서 유통되고 있는 기타가공품 68건, 음료류 10건, 과·채가공품 10건, 캔디류 10건, 건강기능식품 22건 등 콜라겐 제품 120건을 수거했다.

유통 중인 제품의 콜라겐 원료는 대부분 어류에서 추출하는 만큼 어류의 중금속 제품 이행 여부를 조사하기 위해 납, 카드뮴, 비소, 수은 등 중금속 4종의 함량을 분석했다.

검사 결과 제품 120건 중 81건은 중금속이 검출되지 않았다.

나머지 역시 식품 유형별 기준·규격 이내로 모두 적합했다.

중금속 기준·규격이 마련되지 않은 식품 유형은 기준·규격이 있는 유형의 최저 기준과 콜라겐 제품의 원료인 수산물 기준 및 국내 식품의 최저 기준을 적용했으며 모두 기준 이내 안전한 수준으로 평가됐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단기간 많이 출시된 콜라겐 제품에 대한 안전성 확보와 소비자 불안감 해소를 위해 조사를 실시했다”며 “급격하게 성장하는 식품시장에 발맞춰 사각지대 없이 안전한 제품이 유통될 수 있도록 모니터링을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