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8.11 목 16:36
HOME 경기도 교육청
경기도교육청, 저소득층 가정 학생 노트북 3388명, 인터넷 통신비 2만7000여명 지원저소득층 학생 온라인 학습 등을 위한 노트북, 인터넷 통신비 지원
   
▲ 경기도교육청, 저소득층 가정 학생 노트북 3388명, 인터넷 통신비 2만7000여명 지원
[용인뉴스] 경기도교육청은 오는 7월부터 교육정보화 지원 사업을 통해 저소득층 가정 초·중·고 학생에게 노트북 3,388대, 인터넷 통신 27,000여 회선을 지원한다.

교육정보화 지원 사업은 온라인 학습과 정보 접근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저소득층 가정 학생에게 노트북과 인터넷 통신비를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노트북 지원대상은 올해 초 교육비를 신청한 학생 가운데 지난해까지 노트북을 지원받은 학생을 제외하고 선정한 3,388명이다.

선정 기준은 초등생 1학년부터 고교생 1학년 재학생 가운데 관련 법률에 따라 생계나 의료 급여 수급 자격이 있는 학생, 특별기여자, 난민 인정 학생 등이다.

특히 올해는 중학생 경우 주거 또는 교육급여 지원 자격까지 확대해 지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오는 7월부터 9월까지 노트북을 일괄 구매해 지원 대상자 가정에 직접 설치해 준다.

또 인터넷 통신비는 초등학생 1학년부터 고교생 3학년 재학생 가운데 생계, 의료, 주거, 교육급여 지원 자격 등이 있는 27,000여명에게 지원한다.

지원 방법은 오는 7월부터 이듬해 6월까지 1년 동안 지원 대상자가 가입한 통신사로 인터넷 통신비를 도교육청이나 교육지원청에서 직접 내준다.

도교육청 최진용 교육복지기획과장은 “교육정보화 지원은 저소득층 학생에게 온라인 학습 기반을 마련해 정보격차 해소 등 교육기회를 균등하게 제공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생이 학습 등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정민 기자  bgg413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