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8.11 목 16:36
HOME 사회 기흥구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용인시장애아통합어린이집협의회와 업무협약 체결
장애인식개선사업 업무협약식 진행 사진(왼쪽부터 용인시장애아통합어린이집협의회 회장 전수경,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관장 김선구)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관장 김선구)은 용인시장애아통합어린이집협의회(회장 전수경)와 장애인식개선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2022 나눔과 꿈 지원사업으로 선정된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의 ‘장애통합어린이집 유아의 조기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교육용 멀티Kit(온&오프 영상ㆍ교재) 제작 및 보급 프로젝트 <포니야 놀자!>’ 사업의 진취적 추진을 위해 마련되었다.

‘포니야 놀자!’는 특허 등록이 완료된 국내 최초 장애캐릭터 ‘누니(시각장애)·바니(하지절단장애)·모니(휠체어장애)·귀니(청각장애)’ (이하 ‘포니’)를 접목해 유아의 발달수준에 적합한 교재·영상·교구인형을 제작·보급하는 사업이다.

용인시지회 11곳 장애통합어린이집 원장들과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김선구 관장의 단체사진

당일 용인시지회 11곳의 장애통합어린이집 원장들도 함께하여 유아의 조기 장애인식개선 사업의 중요성을 제고하고 논의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용인시장애아통합어린이집협의회는 장애인식개선 교육용 멀티Kit 개발ㆍ보급 공동 수행, 적극적인 홍보 및 참여 지원, 정보 공유 및 다양한 연계사업 추진으로 유아 장애인식개선사업의 활성화와 기반 마련에 협력하기로 했다.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 김선구 관장은 “유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는 용인시장애아통합어린이집협의회와 네트워크를 공고히 다지고, 편견 없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실효성 있는 장애인식개선교육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