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7.6 수 18:16
HOME 경기도 도청
“신간·인기 전자책 대여, 예약··대기 걱정 없이”경기도, 구독형 서비스 개시
   
▲ “신간·인기 전자책 대여, 예약··대기 걱정 없이”
[용인뉴스] “예약은 필요 없다 더 이상 기다리지 않고 신청 즉시 원하는 전자책을 볼 수 있다” 경기도가 5월 9일부터 신간·인기 전자책을 예약·대기 없이 바로 이용할 수 있도록 ‘구독형 전자책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를 통해 오랜 기간 예약 대기를 기다려야 했던 특정 인기도서도 여러 명의 회원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새로 도입하는 구독형 전자책은 6만8천여 종으로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은 매월 1천 종 이상 다양한 분야의 신규 전자책을 갱신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 소장형 전자책 1만7천298종과 이용자 희망 전자책, 교과지원 도서를 포함한 신규 소장형 전자책 517종, 국외 전자책 833종 등도 함께 제공될 예정이다.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회원’이라면 누구나 매월 최대 15권의 전자책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 소장형 전자책은 1인당 10권을 5일 동안, 구독형 전자책은 1인당 3권을 15일 동안, 국외 전자책은 1인당 2권을 14일 동안 볼 수 있다.

전자책 이용 방법은 먼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회원으로 가입하고 실명인증을 완료해야 가능하다.

이화진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구독형 전자책과 더불어 기존의 소장형 전자책, 국외 전자책 서비스 등을 지속적으로 병행 제공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원하는 책을 자유롭게 읽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3월 말 기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소장형 전자책 보유 권수는 1만7천여 종이며 회원은 26만여명이다.

전자책 일평균 대출 건수는 2천500여 건에 이른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