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6 수 16:10
HOME 사회
처인구, 유방·양지면에 주민 생활 밀착형 도로 개통유방 소2-87·소2-121호, 양지 제일선 농도 304호 등 2곳

용인시 처인구는 지난 6일 유방동과 양지면에 주민 생활 밀착형 도로 2곳을 연이어 개통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개통한 도로는 유방동 1076-4번지 일원 용인도시계획도로 소2-87호, 소2-121호 980m구간과 양지면 평창리 723번지 일원 제일선 농도 304호 790m 구간이다.

유방동 도시계획도로는 지난 2019년 8월 공사에 착공 지난달 준공했으며 총 사업비 77억6000만원이 투입됐다.

구는 해당 도로 개설로 지장실마을회관 일대 전원주택단지 주민들의 통행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양지면 평창리 제일선 농도는 지난 2017년 제1구간인 360m를 먼저 준공한 후 이번에 2구간인 790m 구간을 완공한 것이다. 지난해 4월 착공해 지난달 완공했으며, 사업비는 총 34억1000만원이 투입됐다.

해당 도로 개통으로 평창 3리 새실마을 주민들의 통행 여건이 크게 개선될 뿐 아니라 국도 42호선 진입도 편리해졌다.

이날 진행된 2곳 도로 개통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 이정석 처인구청장, 이윤호 평창3리 이장,마을주민 등 80명이 참석했다.

이날 유방동과 양지면 주민들은 백군기 용인시장에게 도로 개통에 대한 고마움을 표하며 감사패를 전달했다.

백 시장은 “주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도로 2곳을 연이어 개통하게 돼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도로 이용에 불편함이 있는 지역을 세심히 살피고 이를 개선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희찬 기자  hcl_0117@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