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6 수 16:10
HOME 사회 사회
2025년 용인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주민 공람용인시, 11월1일~15일…시청·3개구청·7개 읍·면에 도면 비치
   
▲ 2025년 용인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주민 공람

[용인뉴스] 용인시는 이달 15일까지 ‘2025년 용인도시관리계획 재정비’의 재공람을 공고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해 8월과 12월 2차례에 걸쳐 주민 공람을 하고 시의회·관계기관 협의,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재검토한 내용을 반영해 다시 주민 의견을 청취하려는 것이다.

이 재정비은 지난 2015년 결정된 ‘2020년 용인도시관리계획’을 2025년을 목표로 재정비하는 것으로 상위계획인 ‘2035년 용인도시기본계획’에서 승인된 사항과 최근 도시여건 변화 등을 반영했다.

구체적으로 용도지역과 관련해 도시지역 내 녹지지역은 보존녹지지역 24만1310㎡와 생산녹지지역 28만2377㎡, 자연녹지지역 83만955㎡ 등 총 135만4642㎡를 축소키로 했다.

반면 기존 도시지역 내 제2종전용주거지역 37만9850㎡, 제2종일반주거지역 73만428㎡, 준주거지역 16만3439㎡ 등 주거지역 면적은 136만3738㎡로 늘렸다.

건축물과 건축물이 있는 부지의 실제 용도지역이 부합하도록 현실화한 것이다.

비도시지역에선 농림지역 102만8356㎡를 관리지역으로 변경한다.

상세 보전관리지역 10만5620㎡, 생산관리지역 46만9141㎡, 계획관리지역 46만6082㎡ 등이 증가한다.

용도지구와 관련해선 특화경관지구가 17만5380㎡가 증가한다.

자연취락지구도 2만7109㎡ 증가했다.

이와 함께 공공시설 부지를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삼가동 미르스타디움 부지의 용도지역을 준주거지역으로 변경하고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산업단지 주변지역 도로 확장을 위한 신규 도시계획시설 설치 등에 관한 계획도 포함했다.

구체적인 재정비은 용인시청과 3개 구청, 7개 읍·면사무소에 비치된 도면을 열람해서 확인하면 된다.

재정비에 대한 의견이 있는 경우 공람기간 내 서면으로 의견을 제출하면 된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