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26 금 18:10
HOME 경기도 도청
경기도 공투센터 설립 3년경기도 재정절감에 크게 기여
   
▲ 경기도청
[용인뉴스] 올해로 설립 3년을 맞이한 경기도 공공투자관리센터가 지난 3년간 경기도 사업예산 절감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9월 설립된 경기도 공공투자관리센터는 경기연구원 부설기관으로 경기도 기획조정실 주도로 설립됐다.

현재 경제·행정·도시·교통·건설·회계 등 8명의 박사급 전문인력을 포함해 총 16명의 인력을 확충해 경기도와 관내 31개 시군의 공공투자 및 민간투자 관련 업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주된 업무는 경기도 재정투자사업의 투자심사를 위한 사전검토, 재정사업평가, 민간투자사업의 조사 및 지원 등 경기도 및 관내 시군 재정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각종 현안 지원이다.

전문성을 인정받아 2019년 7월에는 기획재정부의 민간투자사업 검토 전문기관으로 지정된 바 있다.

설립 이후 3년간 경기도 재정사업 투자심사를 위해 경기도와 시·군에서 계획한 총 694개의 사업계획서를 사전 검토해 경기도투자심사위원회에 제공했으며 그 결과 경기도투자심사위원회는 사업계획의 타당성에 대한 전문적 검토의견을 바탕으로 재정투자의 적정성을 심의·결정할 수 있었다.

또한 지방재정법에 의거해 경기도 예산담당관 주관으로 수행하는 재정사업평가를 전문적으로 지원해 2019년 915건, 2020년 1,015건, 2021년 867건 등 지난 3년간 총 2,797건의 사업을 평가했고 그중 35.18%인 984건의 사업에서 예산을 절감하는 등 경기도의 재정 절감에 기여했다.

재정사업평가는 경기도에서 추진한 투자사업 및 행사성 사업에 대한 성과를 평가해 성과 부진사업에 대한 개선 및 평가 결과의 차년도 사업예산 반영을 통해 재정의 효율성과 건전성을 제고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제도다.

경기도 공공투자관리센터는 민간투자사업 전문기관으로 지정된 후 경기도와 시·군 민간투자사업에 대한 제안서 검토, 사업재구조화, 협상 등 총 11건의 민자사업 관련 업무를 전문적으로 지원했으며 총 19건의 정책 및 지침 연구를 수행하는 등 경기도의 예산 효율화 및 재정건전성 향상을 위한 연구에도 힘써왔다.

경기도 공공투자관리센터 관계자는 “내년에는 공정하고 전문적인 투자심사제도 운영 지원, 재정사업평가 강화를 통한 재정투자 사후관리 강화, 민간투자사업의 조사·지원, 연구·분석 전문성에 기반한 연구수행이라는 주요 사업계획 아래 경기도와 도민을 위한 의미 있는 연구 활동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