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19 화 17:59
HOME 교육/문화 교육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대면 교육 프로그램 활성화장비 안전교육, 소품 제작 실습 등 오프라인 교육 시행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드림상상창작센터(메이커스페이스)는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 조정에 따라 임시폐쇄에서 제한적 운영으로 변경되어 대면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난달부터 진행 중인 ‘장비 활용 및 안전교육’은 드림상상창작센터 내 시설이나 장비를 이용하기 위한 필수 이수 교육으로 이용수칙, 주의사항 및 장비 사용법에 대해 안내하는 교육이다. 매달 둘째 주, 넷째 주 수요일에 진행된다.

 11월 월간 교육 프로그램인 ‘소품 제작 및 장비 활용 교육’은 실루엣 카메오 4, 레이저커팅기, 기타 수공구를 활용해 직접 소품을 제작해보는 메이커 과정이다. 3회차 커리큘럼으로 매주 화요일, 수요일에 진행된다. 11월 둘째 주 화요일, 수요일에는 ‘4차 산업혁명과 소품 제작 메이커 교육’, 셋째 주는 ‘레이저커팅기 활용 제작 실습’, 넷째 주에는 ‘수공구 활용 가죽 소품 제작’ 시간을 갖는다.

 교육 프로그램은 모두 5명 내외로 모집한다. 예약 및 자세한 사항은 드림상상창작센터 홈페이지(www.makeall.com/go/drea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시설 방문 시 명부 작성, 체온 검사를 진행하며, 공간 및 장비 소독 외에도 사용 후 일정 시간 환기 시설을 가동하는 등 철저히 방역수칙을 준수할 계획이다.

 진흥원 관계자는 “코로나 19 단계별 지침을 준수하며 공간을 활성화하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동시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걸맞은 비대면 연계 서비스도 모색해 탄력적으로 운영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