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30 월 19:45
HOME 사회 사회
용인시축구센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헌혈 동참

[용인뉴스=신상훈 기자] 용인시축구센터(이사장 백군기) 임직원들이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올해 두 번째 단체헌혈에 나섰다.

이날 단체헌혈은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의 헌혈버스 1대가 처인구 원삼면에 있는 축구센터를 방문해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12시까지 진행됐다. 자발적으로 버스에 탑승한 센터 직원과 코칭스탭 20여 명은 사전 문진과 검사를 통해 헌혈 가능 여부를 확인한 뒤 헌혈을 실시했다.

특히 안전성 확보를 위해 모든 참여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 소독과 발열 체크 등 감염 예방 수칙을 지키며 헌혈에 나섰다.

올해 두 번째 헌혈에 참여하는 서민석 팀장은 “이번 헌혈을 통해서 혈액이 필요한 분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코로나로 인해 사회적 분위기도 침체되고 다들 힘들어하는데, 모두 힘내시길 바란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이번 헌혈 행사 또한 용인시축구센터 노석종 상임이사가 직접 기획해 추진한 것으로 전해졌다. 노 상임이사는 “국가적 혈액 수급난 해결에 일조하고자 센터 임직원이 함께하는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센터는 최근 처인구 수해지역 대민봉사를 실시한 데 이어 헌혈 운동에도 동참해 지역사회에 큰 울림을 주고 있다. 센터는 나눔의 손길을 이 행사에서 멈추지 않고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