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30 금 18:14
HOME 경기도 의회
장현국 경기도의장, 경기지역 공무직 고용안정 및 처우개선 논의2일 경기지역자치단체 공무직협의회 임원 정담회

[용인뉴스=신상훈 기자]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이 2일 경기지역자치단체 공무직협의회 임원진과 만나 공무직의 고용안정과 처우개선에 대해 논의했다.

장현국 의장, 경기지역 공무직 고용안정 및 처우개선 논의 (사진제공 - 경기도의회)

이날 오전 의장 접견실에서 열린 정담회에는 장현국 의장과 김장일 의원(더민주, 비례), 박현준 경기비정규직지원센터 소장을 비롯해 경기지역공무직협의회 김정재 의장, 전국공무직총연맹 배성춘 위원장, 수원시청노동조합 김성복 위원장, 수원시공무직노동조합 김규동 위원장, 한국노총 경기도청공무직지부 황미영 지부장 등 공무직협의회 임원진이 참석했다.

협의회는 이 자리에서 경기도의회에, 경기지역자치단체 공무직 노동자의 차별실태 조사 및 노동인권 개선방안, 경기도 공무직 복무에 관한 조례제정 추진 등을 요청했다.

김정재 경기지역공무직협의회 의장은 “명확한 상위규정이 없는 상태에서 훈령으로 공무직의 안정적 고용지위를 보장하는 것은 한계가 있고, 개별자치단체의 상황에 따라 규율내용도 제각각”이라고 지적하며 “공무직의 노동조건을 개선하는 것이 선결과제”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장현국 의장은 “공무원과 함께 일하는 노동자로서 공무직원들이 일터에서 차별받지 않고, 동등하게 근무할 권리가 있다는 데 공감한다”며 “공무직 노동자의 권익향상에 보다 관심을 갖고, 대처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답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