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4 토 16:02
HOME 코로나-19 특보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 추가 발생용인시, 서울 관악구 134번 환자와 접촉…성남시의료원 이송 예정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

[용인뉴스 권태훈 기자] 용인시 기흥구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용인-110번)이 추가로 발생했다.

용인시는 13일 기흥구 서천동에 거주하는 Dj씨가 민간 검사기관인 씨젠 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Dj씨는 서울 관악구 134번 환자와 지난 10일 접촉한 것으로 나타나 12일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Dj씨는 지난 8일부터 목에 통증을 느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시는 질병관리본부와 경기도에 확진환자 발생을 보고하고 이 환자에 대한 격리병상을 성남시의료원으로 배정받은 상태다.

환자를 이송한 뒤 자택 내·외부를 방역소독하고 환자의 가족 2명에 대해 검체를 채취할 방침이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추가 격리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릴 방침이다.

한편, 시는 전날 수원-106번 환자와 접촉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수지구 상현동 일가족 4명(용인-105~108번)의 접촉자에 대한 진단검사 결과 어린이집 원생과 교사 등 45명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날 10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110명, 관외등록 19명 등 총 129명이 됐다.

권태훈 기자  xo004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