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6 토 11:51
HOME 정치 행정
용인시, 기흥역과 수지구청서 매주 통요리 로컬푸드 운영기흥역‧수지구청서…관내 20농가 채소‧화훼 등 100여품목 판매
로컬푸드 직거래 장터 (사진제공 - 용인시)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는 20일 관내 농민들이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시중보다 10~20% 저렴하게 판매하는 로컬푸드 직거래장터를 기흥역과 수지구청 광장서 11월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2m 간격을 유지하는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는 선에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로 더 어려워진 농가를 돕고 신선한 농산물까지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직거래장터에 시민들이 많이 참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터는 기흥역사 하부에서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수지구청 광장서 월요일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문을 연다.
 
관내 20농가 농민들이 생산한 채소류를 비롯해 버섯류, 화훼류와 전통장‧장아찌 등 100여 품목을 직접 판매한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