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6 토 11:51
HOME 정치 행정
용인시, 반려동물 교육‧상담 지원 온라인 센터 운영6월부터 문제행동 교정‧실시간 상담 등 제공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는 올바른 반려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반려동물 교육과 상담 등을 통합 지원하는 온라인 센터를 6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동물과의 행복한 교감’이라는 이름으로 센터 홈페이지를 개설했다.
 

온라인센터 포스터 (사진제공 - 용인시)
홈페이지엔 반려동물에 관한 궁금증이나 문제점을 실시간 문의할 수 있는 ‘365 상담소’와 영상으로 문제행동을 교정하는 방법을 알려주는 ‘온라인 서당개’ 코너가 마련됐다.
 
시는 이들 프로그램을 카카오톡이나 유튜브 등 SNS와 연계 운영해 누구나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도 필요할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시민들이 편리하게 반려동물과 관련된 상담이나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온라인 센터를 열었다”라며 “반려동물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성숙한 반려문화 정착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시는 5주간 화상 대화로 반려동물의 문제 행동을 진단하고 교정법을 배울 ‘온라인 서당개’ 프로그램 참여자를 지난 20일부터 모집한다.
 
신청은 온라인센터 회원으로 가입한 뒤 신청 게시판에 글을 작성하면 된다. 반려동물을 기르는 용인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