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4 토 16:02
HOME 정치 행정
용인시, 미국서 입국 시민 1명 코로나19 확진수지구 성복동 거주…26일 입국 후 자가격리 중 양성·수원병원 이송
수지구보건소 전경 (사진제공 - 용인시)

용인시는 미국에서 입국한 수지구 성복동 롯데캐슬 아파트의 Bu씨(용인-65번)가 코로나19 확진환자로 등록됐다고 29일 밝혔다.

Bu씨는 지난 26일 귀국해 자가격리 중 28일 모친의 차로 수지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는데, 민간검사기관인 GC녹십자에서 이날 22시30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시는 Bu씨를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하고 자택 내·외부를 방역소독한 뒤, Bu씨 모친의 검체를 채취해 진단검사를 의뢰했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가 있을 경우 추가 격리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오전 8시 기준 용인시의 코로나19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65명, 관외등록 17명 등 총 82명이 발생했으며, 이 가운데 61명이 완치돼 퇴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