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30 화 09:57
HOME 정치 행정
용인시, 이동읍 묵리 애덕고개 일원에 시민쉼터 조성문화·자연 유산 이용 편하게…6월까지 쉼터·전망대 등 설치
애덕고개 현장 답사에 나선 모습 (사진제공 - 용인시)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는 28일 처인구 이동읍 묵리 애덕고개 일원에 시민쉼터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시가 간직한 천혜의 문화·자연 유산을 시민들이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처인구 이동읍 묵리와 안성시 양성면 미산리 경계에 있는 애덕고개는 한국 천주교의 대표적 순례길인 은이성지~미리내성지 구간에 있는 세 고개(신덕·망덕·애덕 등 삼덕고개로 불림) 가운데 마지막 고개이다.
 
애덕고개는 미리내성지와 400여m에 불과할 정도로 가까운 데다, 인근 삼봉산~시궁산~바래기산을 잇는 20km의 산림 내 임도로 석포숲 공원까지 연결돼 있다.
 
특히 이 일대는 자연 상태의 숲이 온전히 보존돼 있어 수려한 경관을 즐기면서 삼림욕을 하기에도 제격인 곳이다.
 
시는 이 같은 문화유산과 자연환경을 시민들이 편히 즐길 수 있도록 6월까지 2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애덕고개 일대에 쉼터를 조성하고 인근 시궁산 정상엔 전망대를 설치할 계획이다.
 
또 이곳 임도변에 이팝나무와 편백나무 등 수목과 계절별로 즐길 수 있는 꽃을 심어 가꿔갈 방침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앞서 지난 3일 이 일대에서 열린 조림행사에서 “자연경관이 우수한 애덕고개 일원에 시민 누구나 편히 쉴 공간을 만들어 용인시를 대표하는 힐링의 숲으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시는 지난 1월 30일 천주교 수원교구와 은이성지~미리내성지를 잇는 명품 순례길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는 등 이 일대를 세계적 명소로 만든다는 방침을 세워놓고 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