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4 토 16:02
HOME 경기도 이웃시
경기적십자, 군포물류터미널 화재 현장 급식봉사
군포복합물류터미널 화재 현장에서 급식봉사활동에 나선 경기적십자 (사진제공 -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용인뉴스 신상훈 기자] 21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회장 윤신일)는 군포복합물류터미널 화재 현장에 급식봉사활동을 펼쳤다.
 
오전 10시 36분쯤 화재가 발생한 현장은 최고 단계 경보령인 대응 3단계가 발령됐고 서울 등 인접 지역의 가용 가능한 소방 인력과 장비를 모두 동원 하였다.
 
오전부터 시작된 진화 작업에는 소방대원 등 438명과 소방차 외 장비 151대가 투입되었다. 많은 인원이 동원 된 만큼 적십자사에서는 급식차를 동원해 소방대원들이 신속히 식사를 마치고 투입될 수 있도록 화재 현장에서 급식봉사를 실시하였다.
 
적십자 관계자는 “화재현장을 벗어날 수 없고 신속히 식사를 마쳐야 하는 소방관들이 컵라면으로 끼니를 때우는 모습을 미디어에서 많이 보았다.”며 “적십자사에서 제공하는 급식봉사를 통해 소방관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