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6 월 09:20
HOME 사회 사회 용인경찰서
용인서부경찰서,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적극적 신고로 보이스피싱 예방한 은행직원
용인서부경찰서, 적극적인 신고로 보이스피싱 예방한 은행직원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 (사진제공 - 용인서부경찰서)

[용인뉴스 신상훈 기자] 용인서부경찰서(서장 강도희)는 26일 우리은행 죽전역지점을 방문하여 보이스피싱 인출책 피의자 검거 기여 및 피해를 예방한 차 모(25세) 계장에게 표창장, 신고보상금, 시민경찰 배지를 전달하고 ‘20년도 우리동네 시민경찰 2호’로 선정했다.
 
지난 20일 금전을 상품권으로 교환한 뒤 보이스피싱 조직에게 전달하기 위해 피해자에게 입금받은 금전을 출금하려고 하자 피혐의자를 수상히 여겨 신속히 112신고 한 뒤 경찰관 도착까지 현금을 출금하지 못하도록 지연시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및 피의자 검거에 기여하였다.
 
강도희 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경기가 침체되는 시기에 주민의 재산을 지키는데 도움을 주어 감사를 표한다.”며 “지속적으로 금융기관과 협력하여 주민의 재산 보호 및 치안 유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